지난글: 2017/08/27 - [발자취 足跡/일본 日本] - 한여름의 후쿠오카 #2 후쿠오카 공항에서 시내까지 가는 다양한 방법


단체 여행이니까 편하게 차를 타고 이동하면 좋겠지만, 희망은 희망일 뿐. 패키지 여행이 아니라 우리는 온전히 자력으로 공항에서 숙소로 가야했다. 그런 우리가 선택한 이동 수단은 바로 후쿠오카 시영 지하철. (개고생 시작...)





후쿠오카 공항에서 시내로 가는 방법

후쿠오카 공항은 시내인 하카타와 텐진에서 대략 10분 정도 걸리는 아주 가까운 곳에 위치해 있다. 접근성도 좋아서 공항에서 시내로 갈 때는 지하철과 버스를 이용하면 쉽게 갈 수 있다. 만약 숙소가 하카타와 텐진에 위치하고 있다면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하면 된다. 




니시테츠 버스 이용

버스의 경우 국제선 터미널에서도 출발하지만, 지하철의 경우 국내선 터미널에서만 출발하기 때문에 대략 10분 정도 걸리는 셔틀 버스를 타고 국내선 터미널로 이동하여 탑승해야 한다. 후쿠오카 공항 버스 터미널의 1번 정류장에서는 국내선 터미널 행 셔틀 버스가 출발하고, 2번 정류장에서는 하카타·텐진·다자이후로 이동하는 버스 벳푸·유후인·쿠로카와 온천으로 이동하는 버스가 출발한다. 3번에서는... 자 설명하기 귀찮으니 하단의 홈페이지에 가면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


후쿠오카 공항 출발 버스 행선지 및 시간표

http://www.fuk-ab.co.jp/korea/bus2.html


한국에서 출발하고, 숙소가 시내에 있을 경우 버스를 단 한 번만 타고 내리면 되기 때문에 편리하다. 요금은 편도 260엔으로 버스 매표소에서 구입하거나, 후쿠오카 투어리스트 시티 패스 소지시 무료로 탑승 가능. 소요시간은 10~15분이라고 하지만 도로 교통 상황에 따라 다르다.



◆◇◆◇◆




후쿠오카 시영 지하철 이용

1번 버스 정류장에서 셔틀버스를 탑승하면 10분 정도 달린 후 도로변에 하차하게 되는데, 그 곳이 바로 지하철 역 앞이다. 다들 그 곳으로 직행하니 여기가 어디야 놀라지 말고 따라가면 된다. 하카타, 텐진에 숙소가 있다면 탑승후 2~5 정거장 후에 하차를 하면 된다. 소요시간은 하카타역은 5분, 텐진역은 10분 정도로 오전 5시 30분부터 밤 12시 25분까지 활발하게 운영한다. 요금은 편도 260엔으로 지하철 티켓 판매기기를 이용하면 된다. 후쿠오카 투어리스트 시티 패스 소지시 무료 탑승 가능.




만일 숙소가 하카타, 텐진이 아닌 다른 지역에 있다면 지하철을 이용하는 것이 편하다. 1일 무제한 승차권이 있기 때문이다. 가격은 620엔. 우리가 갈 숙소는 마이다시큐다이뵤인마에뭐가 이렇게 길어라는 지하철역에서 1km 조금 안되게 떨어져 있었다. 후쿠오카 공항→나카스카와바타→마이다시큐다이뵤인마에로 이동하려면 편도 요금이 300엔이고, 다시 시내로 나와서 저녁을 먹고 들어갈 예정이라 무제한 승차권을 구매했다.




티켓은 교통 카드 충전기 및 무인 티켓 발매기에 현금을 넣어서 발행이 가능하다.



다인원이라서 창구에서 구매하려고 했는데, 지하철 역에는 티켓 구매 창구가 없는 것 같았다.

어쩔 수 없이 무인 티켓 발매기로 가서 구매를 하였다. 1장씩 살 생각을 하니 아주 아득했는데, 옆에 있는 인원 선택 버튼을 눌러서 여러 장을 한번에 구매할 수도 있었다. 하지만 디지털 국가인 한국에 살고 있는 우리에겐 너무나 옛날 방식... 티켓이 나오는 부분이 좁아서 한 번에 3장까지만 구매가 가능했다. 총 12명이라 티켓만 사는데도 10분 가까이 소요되었다. 한번에 10장도 살 수 있게 해달라...




일본에서 지하철은 정말 오랜만에 타보는 것 같다.




벽면이 체리나무 색인게 은근 마음에 들었다.

일요일 저녁이라 사람이 그렇게 많은 편은 아니라서 1인 1캐리어를 들고도 여유롭게 좌석에 앉을 수 있었다.



숙소 근처 지하철역까지 도착하는 것은 아무 문제가 없었는데, 지하철이다보니 지상으로 올라가는 것부터 아주 귀찮았다. 인원이 많아서 엘리베이터에 짐까지 포함해서 모두 타려면 3번에 걸쳐 타야 했기 때문이다. 거기다 이 짐을 끌고 1km를 걸어가야 한다니... 단체 여행임을 망각하고 내가 여행할 때처럼 귀찮은 일을 감수하려 했던 게 패착이었다. 그냥 교통비가 두 배로 들더라도 숙소 바로 옆에 있는 JR 역을 이용할 걸. 일행이 힘들어하는 기색도 기색이지만, 나도 힘들었다. 체력이 없음 하지만 이 당시에는 예산이 남을 줄 몰랐기도 했고, 첫 날 좀 고생하고 말지! 라는 생각도 있었더랬다.


그래도 숙소까지 가는 길에 어떤 공원에서 정말 거대한 스님상을 보았다. 양손이 무거워서 사진은 못 찍었지만 캄캄한 저녁에 반짝반짝 민머리를 밤하늘에 비춰주시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평안해졌다. 나 혼자 여행이었으면 다음 날 저 스님상이 무엇인지 보러 갔을텐데... 아쉽게도 다음날부터는 숙소 근처의 JR 역을 이용해서 더는 구경하지는 못했다. 뭐 좀 불편하더라도, 이런 불편함마저 즐기는 게 바로 여행이니까. 괜찮아!



크고 아름다운 스님상의 위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후쿠오카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밓쿠티 2017.08.27 19:05 신고

    12명이나 가다니 정말 대규모로 움직이셨군요ㅠㅠㅠㅠ그런데 패키지가 아니었던건가요??힘드셨을 것 같은데 앞으로 여행이 어떨지 궁금해집니다ㅠㅠㅠㅠㅠㅠ

    • BlogIcon 슬_ 2017.08.29 02:50 신고

      패키지하기에는 좀 일정이 애매해서요 ㅋㅋ 저희 지역에서 패키지 항공편에 맞춰 출발하기가 쉽지가 않거든요.
      처음엔 전체 자유일정으로 진행하려다가... 모종의 이유로 투어 버스 신청했어요 ㅎㅎ

  • BlogIcon 청춘일기 2017.08.27 22:55 신고

    헐, 4~5명일꺼라고 생각했는데 12명 ㄷㄷㄷ 슬_님이 깃발 들고 다니셔야 할것같은데요 ㅎㅎ
    마이다시큐다이뵤인마에가 대체 어딘가 봤더니 윗쪽으로 올라가는 곳이군요. 한 정거장 더가서 즐겨찾기 별표가 있길래 뭐지?하고 봤더니 만화창고가 있었네요 ㅋㅋ
    12명이 어떤 일정을 다닐지 궁금해 지네요^^

    • BlogIcon 슬_ 2017.08.29 02:52 신고

      정말 깃발이라도 들고 다닐 걸 그랬어요. 인원수가 많으니 통제가 전혀 안됐어요ㅋㅋㅋㅋㅋ 화장실 가라고 할 때 안가고 나중에 허허벌판에서 화장실 가고 싶다고 그러고... 갑자기 배고프다고 그러고 -,.- 휴...
      (할말하않)

  • BlogIcon peterjun 2017.08.28 00:51 신고

    ㅎㅎ
    이래저래 시간 소요가~~ ㅋ
    일본 지하철... 저도 타보긴 했네요.
    한 6년 정도는 된 것 같아요. ㅎㅎ

    • BlogIcon 슬_ 2017.08.29 02:52 신고

      시간을 정말 물쓰듯 쓰고 땀이 비오듯 흐르던
      그런 여행이었습니닷ㅋㅋㅋㅋ

  •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8.28 08:31 신고

    12명이나 되시는데 자유여행을 하셨어야 하니 조금 불편하고
    번거로우신것이 있으셨을듯 합니다 ㅎ
    대단하십니다 국내여행을 해도12명이면 안원 파악하는데 시간을 많이 잡아 먹는데..ㅋ

    • BlogIcon 슬_ 2017.08.29 02:53 신고

      말로 다 못하는데... 말을 너무 많이 하면 투덜이처럼 보일까봐요ㅋㅋㅋ
      결론은 다시는 단체 여행을 하지 않는다입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7.08.28 09:41 신고

    젊어서 고생은 사서도 한다 하잖아요~
    인원만은로 거의 가족여행이거나 패키지 수준이네요 ㅋㅋㅋ
    항상 슬님의 여행기의 시작은 ....고생의 연속이세요 ...
    그래서 더 재밌어요. ㅋ

    • BlogIcon 슬_ 2017.08.29 02:53 신고

      아니예요... 고생 안하는 게 좋은 거 같아요...ㅋㅋㅋㅋㅋ
      정말 모든 걸 내려놓고 릴랙스하면서 여행을 다녀오는 건 저에게 꿈같은 일인가봐욬ㅋㅋㅋ

  • BlogIcon ageratum 2017.08.28 10:47 신고

    제가 첫 후쿠오카 여행때 이렇게 시내로 이동을 했었어요 ㅋㅋㅋㅋ
    그리고 이거는 시작부터 고생이다 싶어서 다음에는 꼭 버스로 이동을..^^:
    근데 단체로 이동을 하시니 뭘 선택해도 힘드셨을거 같네요 ㅠㅠ

    • BlogIcon 슬_ 2017.08.29 02:54 신고

      ㅋㅋㅋㅋㅋ에고고 한 번 해보니 이게 얼마나 귀찮은 일인지 이제 감이 와요.
      저도 다음번엔 꼭 버스를...ㅋㅋㅋ 물론, 꼭 소규모로 여행을 갈겁니다ㅋㅋㅋ

  • BlogIcon 좀좀이 2017.08.29 02:48 신고

    그러고보니 여럿이서 다닐 때는 아무래도 전철이 버스보다 낫겠어요. 버스에서 인원 잘라지는 것보다는 전철 한 칸에 우루루 타는 것이 일행 잃어버릴 확률이 낮겠어요. 12명이라니 정말 대규모로군요. 슬님께서 인솔자 역할하신 건가요?!! 체력이 없음 ㅋㅋ 그래도 부족한 것보다야 남는 게 낫지 않나요?^^a;;

    • BlogIcon 슬_ 2017.08.29 02:56 신고

      예산 대신에 체력을 썼잖아요.. 흐흑... 안그래도 부족한 체력인데...
      단체 여행을 소규모 여행처럼 플랜을 짜면 안된다는 사실과 하고 싶은 것의 1/3은 못한다는 것을 깨달은 여행이예요. 많이 배웠습니다ㅋㅋㅋ
      생각해보니 공항 셔틀버스 탈 때 인원 잘리게 생겨서 거기서도 시간 소요가 꽤 됐었네요! @.@

    • BlogIcon 좀좀이 2017.08.29 02:59 신고

      이러시면 뒷이야기 계속 궁금해지잖아요!!!!!!! 돈 대신 체력을 소비하셨군요. 일행들이 체력 때문에 엉엉거렸나봐요 ㅠㅠ 많이 배웠습니다 ㅋㅋ 뒷이야기를 안 읽고 못 배기게 만드는 표현이에요 ㅋㅋㅋㅋ 예전 학원에서 수련회 가면 비록 하룻밤이지만 정말 정신없더라구요. 그런데 열명 넘는 사람들 데리고 해외여행을 다녀오셨다니 그것만으로도 정말 대단하세요!

    • BlogIcon 슬_ 2017.08.29 03:13 신고

      후쿠오카 여행기는 계속 투덜투덜을 최소한으로 줄이려 애쓰는 글이 될 듯합니다ㅋㅋㅋ
      저... 12명 인솔 안하고 안 대단하고 싶어요...ㅋㅋㅋㅋㅋㅋㅋㅋ 흑흑

    • BlogIcon 좀좀이 2017.08.29 03:14 신고

      안 하고 안 대단하고 싶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새벽에 뿜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에구 고생하셨어요 ㅋㅋ;;

  • BlogIcon 히티틀러 2017.08.30 01:46 신고

    총 12명이라니, 이동하는 것만 해도 일이셨겠네요.
    그 정도 인원이면 패키지도 따로 한 팀이 나올 텐데ㅋㅋㅋㅋㅋ
    앞으로의 좌충우돌 여행기가 더욱 기대되네요.

    • BlogIcon 슬_ 2017.08.30 15:31 신고

      네 혼자였다면 10분 걸릴 일이 여럿이니까 30분은 걸리더라구요. 분조장이 올 뻔했어요ㅋㅋㅋㅋㅋ 패키지는 지역 상 무리라ㅠㅠ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