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글 : 2017/08/22 - [발자취 足跡/일본 日本] - 고베 먹부림 여행 #22 현지인에게 사랑받는 카츠맛집 요쇼쿠노아사히(洋食の朝日)



고베 여행기 막바지가 되니 점점 쓰기가 귀찮아지고 있다. 히히. 이제 이번 케이크 사진과 마지막 밤 사진만 올리면 끝! 먹부림 여행이라 풍경은 하나도 없고 먹을 거 사진만 잔뜩이네... 그래도 역시 여행은 맛있는 거 먹는 게 최고다. 또 가고 싶은 걸 보면. 이 날도 먹부림! 요쇼쿠노 아사히에서 아침을 먹고 바로 디저트를 먹으러 갔다. 아침부터 디저트냐! 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겠지만 시간이 11시가 넘었기 때문에 점심 디저트를 먹기 딱 좋은 시간이다. (...라는 내 생각)




지나가던 거리에 멋진 건물이 하나 있어서 찍었는데...

혼완지라고 하는 이다. @.@




모토마치 거리에 들어가자 부엉이 카페가 있었다.

캐릭터는 귀여운데... 하얀 얼굴의 Barn Owl이 넘 무서워버렷...




얼마 지나지 않아 고베 여행의 마지막 디저트 카페에 도착하였다. 달려 있는 깃발을 보면 일장기와 프랑스 삼색기다.

우리는 빨리 케이크를 먹어야 해서 문만 찍었지만 전체적인 전경을 보면 파리 어딘가에 있을 법한 테라스 카페같다.




(공식 홈페이지에서 가져온 사진)




Pâtisserie Grégory Collet

당시 니스 네그레스코 호텔의 총 제과 소장을 맡고 있던 프랑스인 파티쉐 그레고리 콜레가 양과자의 도시 고베에서 진짜 프랑스 과자를 만들고 싶다는 열망으로 아시아 시장에 도전하며 만든 브랜드라고 한다. 그레고리 쟝 마르셰 콜레는 1992년 파리에서 개최된 디저트 프랑스 선수권 대회 전문가 부문에서 우승한 적이 있는 파티쉐라고 한다.


상호 | Pâtisserie Grégory Collet

주소 | 神戸市中央区元町通3-4-7 

전화 | +81-78-326-7511

영업 | 10.30- 19.30 (L.O. 19.00)

휴무 | 매주 수요일

홈페이지http://www.gregory-collet.com



◆◇◆◇◆





매장 내부 분위기는 예쁘면서도 화려한 느낌이다.

화장실도 백화점 화장실처럼 깔끔하다.




상상으로만 그려왔던 케이크 전문 가게라고나 할까?




쇼케이스에 케이크들이 진열되어 있어서 눈에 들어왔다.

전반적으로 동글동글 귀여운 느낌




우리는 1층 창가 근처 테이블에 앉았다.

테이블 위가 예쁘게 장식되어 있어서 좋았다.




메뉴판은 더 많았는데 우리가 목표로 한 케이크 부분만 성의없이 찍었다. 

12시 정도에 도착했는데도 벌써 품절인 케이크가...-.-;;;

알러지 있는 사람을 위해 무슨 재료가 들어갔다고 명시해둔 게 마음에 들었다.




파르페와 음료수도 판매한다.

파르페를 먹기엔 비프까스가 아직 안 꺼져서 아포가토를 시켰다.




두둥!




마지막까지 예쁜 케이크의 향연을 볼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포미에 Pommier 500엔

보이는 그대로 사과 콩피와 카라멜로 이루어진 케이크로 살짝 계피향을 얹은 케이크

먹어보니 예쁘고 덜 촉촉한 애플파이 맛이랄까? 애플파이 좋아하는 나로서는 마음에 들었다.




타르트 시트론 Tarte Citron 450엔

타르트 위에 새콤한 레몬 크림과 이탈리안 머랭으로 장식한 케이크

크림이 생각보다 셔서 깜짝 놀랐다. 신 맛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추천.

옆의 일행이 포미에와 타르트 시트론을 고민하길래 내가 포미에를 시키고 일행이 이걸 시켰다.




아방가르드 Avant-garde 550엔

동그란 모양이 전위적(아방가르드)인 쁘띠가또 케이크

달달한 바닐라와 바바로와즈 안에 (바바로와즈가 뭔데...?)

구아나라 크렘의 맛과 비스큐이 쇼콜라를 넣었다고 한다.

(뭔소린지...)


혀가 꼬일 거 같은 설명은 차치하고, 달콤하게 맛있었다.




쇼트 케이크 Short Cake 400엔

케이크의 여왕이라 불리우는 생크림 위의 딸기가 얹어진 케이크

I가 제일 기본적인 걸 먹어보고 싶다고 해서 시켰다.

크림이 까끌하지 않은 진짜 생크림! 폭신폭신하고 부드러운 맛이다.




카시스 드 뷔뉴 Cassis de vigne 500엔

마리네이드한 포도와 새콤달콤한 카시스와 쇼콜라 무스를

밀크 초콜릿 안에 채워 포도밭을 이미지한 케이크

겉으로 보면 평범한 초코 케이크인데 한 입 먹으면 새콤한 맛이 가득하다.

반전이었던 케이크ㅋㅋ 윗 부분의 장식도 초콜렛이라 오독오독 먹음




프랑보와제 Framboisier 500엔

새콤달콤한 프랑보와즈와 키르슈(버찌 발효 브랜디)의 향기가 나는 무스를 

한 입에 느낄 수 있도록 예쁘게 장식한 케이크

단순히 디자인이 예뻐서 시켰다... 만

전체적으로 새콤달콤한 케이크가 많았다ㅋㅋㅋ




6개를 나열해 놓고 다같이 찰칵찰칵




아포가토가 너무 예쁘게 나와서 깜짝 놀랐다.

바닐라 아이스크림이 맛있었음

커피는 커피맛...




무참히 쪼개진 케이크...ㅋㅋㅋㅋㅋㅋㅋㅋ

아방가르드는 너무나 완벽한 원 모양을 하고 있어서 정말 부수기가 아까웠다ㅠㅅㅠ




쁘띠가또를 또다시 작게 잘라서 먹어보았다,

안쪽의 사과 과육이 도톰해서 만족스러웠다.




디저트로 6700엔을 순삭. 

케이크는 1/n을 하고 음료는 각자 먹은 것을 계산하였다.




시킨 케이크들이 대부분 새콤한 케이크라서 비주얼은 성공, 맛은 그럭저럭? (개인적으로 신 맛을 많이 선호하지 않는다)

달달한 케이크도 많이 판매하는데.. 일행들하고 얘기를 좀 더 나눠보고 시킬 것을 그 점이 약간 아쉽다. 찐한 초코 케이크 같은 거 하나 정도는 시켜볼걸!

인기있는 케이크는 12시도 전에 이미 매진이 되니 최대한 오픈 시간에 맞춰서 가는 것을 추천한다.





고베 먹부림 여행 5박 6일 - #23 모토마치도오리의 파티스리 그레고리 콜레(Pâtisserie Grégory Collet)

■ 洋食の朝日 → Pâtisserie Grégory Collet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고베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좀좀이 2017.08.23 13:12 신고

    여행기 쓰다보면 뒷편으로 갈 수록 확실히 지치고 귀찮아져요 ㅋㅋ 하지만 저는 얼마나 많이 드셨나 기대하며 보고 있어요 ㅋㅋ 6인 여행이라 다른 여행기에서는 볼 수 없는 스케일의 먹방이라서요 ㅋㅋㅋㅋㅋㅋ 그런데 이제 거의 다 끝났군요...절 모습이 상당히 독특해요. 전혀 절 같지 않아요. 이번 케이크 가게는 만화에 나올법한 모습이에요. 성의없이 찍었다 ㅋㅋㅋㅋㅋㅋ 뭔가 '이것은 리얼입니다'라고 하는 느낌이에요 ㅋㅋㅋ 그런데 12시에 벌써 품절인 케이크도 있었군요;; 케이크 6종류 사진이 포켓볼 공 놓은 거 같아보여요. 케이크가 전부 동글동글하네요. 타르트 시트론 설명 보는 순간 베스킨라빈스 레인보우샤베트 떠올랐어요 =_=;; 카시 드 빈은 완전 단맛의 덩어리일 거 같으데 새콤한 맛이 가득했군요. 저건 정말 반전인데요?^^

    • BlogIcon 슬_ 2017.08.24 22:16 신고

      여행 자체도 뒤로 갈 수록 지쳐서 신경을 덜 쓰게 되니까, 여행기도 저절로 그렇게 되더라구요.
      내가 이때 뭐했는지 기억이 잘 안나고 무슨 생각 했는지 모르겠고... (분명 아무 생각 없었을것...)
      고베 여행은 먹으러 간 여행이라 오히려 힘든 부분은 없어서 괜찮은데,
      20편 쓰니까 다른 곳 여행기 쓰고 싶어서 손이 근질거려요ㅋㅋㅋ

      이 가게는 참 예쁜 곳인데 확실히 여행 끝물이라 대충 찍었어요.
      케이크도 좀 심혈을 기울여서 선택할 것을 그냥 각자 알아서 하나씩 시키는 바람에 새콤천지가 되어버렸네요ㅎㅎ

  • BlogIcon 줌마토깽 2017.08.23 14:14 신고

    이야
    정말
    하나같이
    다맛있어보이네요
    꼭가보고싶어요ㅎ

    • BlogIcon 슬_ 2017.08.24 22:16 신고

      가격도 맛도 착한 케이크랍니다ㅎㅎ

  • BlogIcon 『방쌤』 2017.08.23 15:23 신고

    케잌들이 정말 모형처럼 예쁘네요~
    가격이 조금 부담,,,스럽기는 하지만~ 스트레스 해소용으로도 좋을 것 같아요^^

    • BlogIcon 슬_ 2017.08.25 12:52 신고

      요즘 한국 디저트 샵들도 케이크를 비싸게 판매하기 때문에...
      많이 부담스러운 가격은 아니랍니다ㅋㅋ
      물가가 어쩜 이리 올랐는지 -_ㅠ

  • BlogIcon 밓쿠티 2017.08.23 19:05 신고

    오 비쥬얼에 비해 오히려 저렴한 느낌이 들 정도네요 ㅋㅋㅋ요즘 우리나라 케이크 값이 많이 비싸서 그런가봐요ㅠㅠㅋㅋㅋㅋ
    저도 오사카 여행기 마무리 지어야 하는데 역시 후반부로 갈수록 쓰기가 귀찮더라구요ㅠㅠㅋㅋㅋㅋㅋ

    • BlogIcon 슬_ 2017.08.25 12:53 신고

      가격이 나쁘지 않죠! 거기다 진짜 프랑스 쉐프가 만드는 케이크니 맛도 보장되구요ㅎㅎ
      요즘 디저트 가격 참 비싸요... ㅠㅠ
      저 밓쿠티님 오사카 여행기 다 끝나신 줄 알았어요...☞☜ 뎨둉해여...

    • BlogIcon 밓쿠티 2017.08.26 13:58 신고

      ㅋㅋㅋㅋ아니에요 저도 끝난 것 같았는데 아직 분류를 못해서 쓰지 못한 사진이 있고 그래서 남은거 긁어서 마무리지을까 했거든요ㅠㅠㅋㅋㅋㅋㅋ그런데 너무 귀찮아요ㅠㅠㅋㅋㅋ

    • BlogIcon 슬_ 2017.08.26 18:01 신고

      귀찮은 거 완전... 정말정말 이해해요...ㅠㅠㅋㅋㅋㅋ

  • BlogIcon 문moon 2017.08.23 20:40 신고

    디저트카페군요. 케익들이 너무 이쁜데요. ^^
    커피랑 먹으면 딱 좋겠어요.

    • BlogIcon 슬_ 2017.08.25 12:53 신고

      아포가토랑 먹었는데 괜찮았어요! ㅎㅎ
      예쁜 케이크들을 먹으면 눈이 즐겁죠 ^^

  • BlogIcon 청춘일기 2017.08.23 21:45 신고

    요즘 케잌 가격이 비싸서 그런지 저도 생각보다 저렴하다 싶었어요!
    유명한 케이크 맛집이라 일찍가야 인기 케이크도 먹을 수 있겠네요.
    확실히 모양이 예뻐서 눈도 즐거운 디저트 가게네요. 저는 새콤한 맛을 좋아해서 제 취향의 맛일거 같아요^^

    • BlogIcon 슬_ 2017.08.25 12:54 신고

      그쵸 ㅠㅠ 요즘 디저트 가격이 점점 올라가는 추세라...
      오픈이 11시 30분인데도 12시 반쯤 갔다고 매진된 케이크가 있다는 거에 놀랐어요;

  • BlogIcon peterjun 2017.08.24 00:12 신고

    제가 남자라는 걸 실감하게 되는 포스팅이네요.
    전 이런 걸 먹어본 기억이 거의 없는 느낌.. ㅠㅠ
    하나하나 다 예쁘기 짝이 없네요.
    양이 중요한 저에겐 조금 작지만요. ㅎㅎ

    • BlogIcon 슬_ 2017.08.25 12:56 신고

      예쁜 여동생분과 함께 다녀오시는 건 어떠세요? ㅋㅋㅋㅋ 좋아하실 거 같아요,
      케이크는 디저트 용이니 양이 많으면 안돼요~^.~

  • BlogIcon 히티틀러 2017.08.24 00:59 신고

    케이크들이 보기만 해도 은혜롭네요.
    개당 500엔 정도면 우리나라와 비교해도 그닥 비싼 건 아니네요.
    오히려 일본이 좀 더 저렴한 거 같은 느낌이 들어요.
    소비층이 많아서 그런걸까요.
    아포가토 아이스크림도 바닐라빈이 콕콕 박힌게 보이네요.
    그냥 투게더 같은 바닐라 아이스크림이 아니라 수제이거나 비싼 제품인 거 같아요.

    • BlogIcon 슬_ 2017.08.25 12:56 신고

      모양이 참 예뻐서 보는 재미가 있는 케이크들이예요. 또 가서 먹구 싶어요ㅠㅠ
      요즘 한국 디저트들은 원체 가격이 좀 비싸져서... 저도 어디가서 케이크를 먹거나 하진 않네요.
      가격에 비해 맛이 그다지인 경우가 많아서요ㅠ.ㅠ
      아이스크림 안의 바닐라빈은 눈치도 못챘는데, 히티틀러님 덕에 알았어요!

  •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8.24 08:23 신고

    케이크 사진들을 보니 얼마전 음식박람회에서 보았던
    작고 예쁜 케이크들이 생각나는군요
    이런걸 어떻게 먹을까 생각했었는데.ㅎ
    달달하겠습니다^^

    • BlogIcon 슬_ 2017.08.25 12:57 신고

      어쨌든 돈을 주고 샀으니... 먹긴 먹어야겠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먹기 아까워서 사진을 많이 많이 찍었어요. 그래도 아쉽네요ㅎㅎ

  •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17.08.24 10:27 신고

    마지막 샷 ㅋㅋㅋㅋㅋㅋ
    괜히 제가 사진보고 뿌듯하네요
    물론 양이 적지만, 저많은걸 다 드셨구나 하니...
    절마저 저리 클래식한 건물이라니~ 홍콩느낌이 물씬 ^^

    • BlogIcon 슬_ 2017.08.25 12:58 신고

      6인이다 보니 먹고 나서 사진도 꼭 찍게 되더라구요 ㅋㅋㅋ
      밥 먹고 바로 간 거라 배가 부른 상태였는데, 케이크에 음료까지 싹 비웠습니다.
      건물이 참 이뿌죠~

  • BlogIcon 첼시♬ 2017.08.24 11:34 신고

    앗 ㅋㅋ 가본 곳이 나와서 반갑네요. +_+
    전 오후 늦게 가서 그런지 인기 메뉴는 거의 다 품절이었는데 ㅠㅠ
    슬님의 사진으로 뒤늦게 위안을 받습니다. :D
    아포카토에 들어가는 아이스크림 속 바닐라빈이 저를 사로잡아요. ㅋㅋ

    • BlogIcon 슬_ 2017.08.25 12:59 신고

      앗!! 첼시♬님 다녀오신 곳이군요!!
      잽싸게 보러 가봐야겠어요 +_+
      역시 오후에 보러가면 품절이 많군요 ㅠ.ㅠ
      일행이 서두른 이유를 알겠다는... (왜 밥 먹고 바로 가나 의문이었거든요)
      전 먹기에 바빠 바닐라빈 살펴볼 생각도 못했는데 역시 첼시♬님이셔요ㅎㅎ

  • BlogIcon sword 2017.08.24 14:03 신고

    와... 멋지네요 ㄷㄷㄷㄷㄷ
    건물도 잘 꾸며졌는데 저는 일단 메뉴판이 가장 맘에 듭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게다가 가격도 너무나 착하네요...
    제가 마지막으로 일본을 다녀온것도 꽤나 시간이 흘렀는데
    미니케잌들의 가격이 전혀 변함이 없네요 ㄷㄷㄷㄷ

    • BlogIcon 슬_ 2017.08.25 13:00 신고

      어릴 적에 미니 케이크(정말 정말 작은) 하나에 1600~2000원이면 비싸다고 놀랐었는데...
      이제 한국 디저트 가격이 많이 올라서 잘 안먹게 되더라구요.
      건물이랑 메뉴판, 저도 마음에 들었어요^-^

  • BlogIcon 애리놀다~♡ 2017.08.27 06:26 신고

    흔완지란 절은 건물 외관이 서구적이라서 전혀 절 같지 않아요.
    그냥 멋지게 지은 학교나 관공서 같기도 하구요. 이런 절은 처음이라 넘 신기해요. ^^
    아주 멋진 케이크의 향연을 즐기셨네요. 이름상으로 제일 맘에 드는 건 아방가르드. 설명 자체도 아방가르드한 느낌이예요.
    Bavaroise는 아마 젤라틴하고 whipped cream으로 만든 아이스크림 같은 텍스쳐의 디저트 말하는 것 같아요.
    개인적으로 아방가르드하고 프랑보아제가 제일 맘에 들어요. ^^*

    • BlogIcon 슬_ 2017.08.28 16:52 신고

      절 모양이 정말 특이하게 생겼죠! 전혀 절이라는 생각을 하지 못했어요.
      고베 여행 이후에 한국에서는 따로 케이크를 먹은 적이 생일 때 말고는 없어서... 또 맛있는 케이크가 먹고 싶어져요.
      예쁘고 맛도 좋은 녀석들루요ㅎㅎ 저 아방가르드는 자꾸 생각나네요!


위로가기